• 목록
  • 아래로
  • 위로
  • 검색
바른뉴트리
2198 0 0

고양이가 싫어하는 향과 고양이에게 해로운 꽃의 치명적인 위험성

 

고양이가 싫어하는 향과 집에 절대 두면 안되는 위험한 꽃.png.jpg

 

고양이는 청각과 후각이 뛰어나게 발달되어 있습니다. 특히 시각이 덜 발달된 아기 고양이도 후각으로 어미의 품을 찾아갈 정도로 후각이 예민하다고 합니다. 예민한만큼 다양한 향에 더 민감하게 반응을 하곤 하는데요. 오늘 포스팅에서는 고양이가 싫어하는 향과 고양이의 호불호와 상관없이 집에 두면 안되는 위험한 꽃들에 대해 알려드리려고 합니다.

 

고양이가 싫어하는 향 종류

 

고양이가 싫어하는 향 윈터그린향.png.jpg

 

1.윈터그린향

고양이가 가장 싫어하는 냄새로 일명 맨소래담향이라고 불립니다. 맨소래담은 윈터그린오일을 원료로 사용하여 이런 향이 나는 것입니다. 윈터 그린오일은 메틸살리실에이트를 주성분으로 하는데 자극이 강한 향으로 인해 고양이들에게 하악질을 유발하는 향이기도 합니다.
보호자분이 허리나 무릎에 파스를 붙이게 되면 고양이가 보호자 가까이 가는 것을 꺼리는 모습 본 적 있으신가요? 파스에서 나는 맨소래담향 때문인데요. 하지만 이 부분을 장점으로 활용할 수도 있습니다. 고양이가 망치면 안 되는 가구나 물건이 있다면 파스를 살짝 뿌려주면 됩니다. 

 

고양이가 싫어하는 향 시트러스향.png.jpg

 

2. 시트러스 향(귤향)

일반적으로 우리가 일상생활 속에서 익숙하게 많이 사용하는 향으로 많은 고급 향수나, 방향제, 샴푸, 바디클렌저, 디퓨저에서 이 시트러스 향을 베이스로 많이 사용됩니다.
하지만 이 향은 고양이들이 싫어하는 향으로 코에 굉장히 자극적이며 또 주로 고기가 부패했을 때 나는 냄새인 시큼한 냄새와 비슷하기 때문에 무의식적으로 고양이들이 피하는 냄새 중 하나입니다. 또한 이 향은 고양이에게 반사적으로 구토를 일으키는 향으로 사람으로 비유하면 생선 썩은 냄새와 비슷하다고 생각해주시면 됩니다.

 

고양이가 싫어하는 향 목초액 냄새.png.jpg

 

3. 목초액 냄새

목초액은 나무를 태울 때 나올 때 나오는 연기를 액체화한 것입니다. 기본적으로 아주아주 충분한 정제 과정을 거쳐서 식용을 목적으로 세심하게 잘 만들지 않으면 탄화수소나 타르나 벤조피렌 같은 발암물질도 다수 포함될 수밖에 없는 비교적 독한 액체에 속합니다. 사람은 이 향을 좋아해 간혹 몸에 바르기도 하지만 고양이 입장에서는 매우 싫어하는 냄새라고 합니다.

 

고양이가 싫어하는 향 민트향.png.jpg

 

4. 민트향

민트향은 일명 치약 냄새입니다. 사람 중에서도 민트초코 아이스크림을 치약맛이 난다고 안 먹는 경우가 있죠. 후각이 예민한 고양이에게는 더 자극적인 냄새로, 향을 맡으면 바로 고개를 돌려버릴 정도로 좋아하지 않는 향이라고 합니다.
혹시라도 이런 향이 많이 들어간 음식을 먹게 되면 구토를 하기도 합니다. 아마도 민트의 끝에 느껴지는 시큼한 향이 부패된 음식으로 여겨지기 때문이라고 추측됩니다.

 

고양이가 싫어하는 향 허브향.png.jpg


약학박사가 설계한 바른뉴트리의 특별한 건강상담서비스!


약학박사가 설계한 바른뉴트리의
특별한 건강상담서비스!

 

5. 허브향

허브향이라고 하면 유칼립투스, 라벤더, 레몬그라스, 오레가노, 세인트존스워트를 말합니다. 이런 허브 향은 고양이가 안 좋아할 뿐만 아니라 위험하기도 합니다. 특히 집에서 여러분이 많이 사용하신 허브 제품 중에 라벤더 향이 아마 가장 대중적이고 유명할 텐데요. 고양이가 있다면 절대 사용해서는 안됩니다.
허브 제품 중에 사람에게 릴랙스 와 숙면에 효과가 있다고 알려지면서 집에 두는 경우가 많지만 고양이를 키운다면 라벤더 오일은 절대 사용해선 안됩니다. 오일은 응축액이기 때문에 농도가 아주 높아서 섭취시 간과 신장에 문제를 유발할 수 있습니다. 되도록 집에서는 허브 제품을 키우지 않고, 오일 사용을 자제하는 것이 좋습니다.

 

라벤더 오일과 함께, 집안을 향기롭게 또는 미적인 부분을 위해 인테리어로 두는 꽃들 중에도 고양이들에게 아주 위험한 것이 많습니다.

 

고양이에게 위험한 꽃 종류

 

고양이에게 위험한 꽃 튤립.png.jpg

 

1. 튤립

튤립을 비롯한 백합과의 구근식물인 수선화, 히아신스, 백합은 고양이 생명에 치명적인 꽃으로 가장 유명합니다. 백합과 꽃들은 꽃을 꽂아둔 꽃병 속 물을 고양이가 소량 마시거나 날리는 꽃가루만 접촉해도 고양이 생명을 위협할 수 있다고 합니다. 
특히 튤립의 경우 꽃이 피기 전 구근에 중독 증상을 일으키는 성분이 많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섭취 시 심박수와 혈압의 변화를 일으키며 호흡곤란, 전신마비, 급성 신부전, 발작을 유발하여 생명이 위독해질 수 있기 때문에 아주 위험한 꽃입니다.

 

고양이에게 위험한 꽃 데이지.png.jpg

 

2. 데이지

데이지를 비롯해 국화, 카모마일, 포트멈 등 키우기 쉽고 예쁘기 때문에 꽃다발에도 자주 사용되는 이 국화과 꽃들은 섭취 시 고양이 입 속 통증, 복통, 피부염을 유발합니다. 다행히 생명을 앗아갈 정도의 치명적인 독성을 갖고 있진 않지만 섭취량에 따라 증세의 정도가 달라질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합니다.

 

고양이에게 위험한 꽃 담쟁이덩쿨.png.jpg

 

3. 담쟁이덩쿨

담쟁이덩쿨은 보통 가정집에서 공기 정화용도나 관상 용으로 키우는 경우가 많습니다. 아이비와 같은 덩굴류는 고양이가 섭취할 경우 구토나 식욕부진 등의 가벼운 증상으로 끝나면 다행이고 심한 경우 신장 기능이 망가져 사망에까지 이를 수 있다고 합니다. 고양이와 함께 사는 분들 중 관상용이나 공기 정화용으로 담쟁이덩쿨을 집에 두셨다면 당장 치워주시기 바랍니다.

 

고양이가 싫어하는 향.png.jpg

 

만약 고양이가 위의 식물을 먹었다면 어떤 식물을 먹었는지 종류와 양을 확인하고 샘플로 확인할 수 있도록 소량을 챙겨 병원에 방문하는 것을 추천드립니다. 먹는 모습을 보면 바로 조치를 취해주시고, 만약 중독 증상들이 나타난다면 보호자가 못 본 사이 먹었을 수 있으니 집 안에 있는 식물을 확인하고 병원에 방문하여 검사해주시기 바랍니다.

 

오늘은 고양이가 싫어하는 향과 고양이에게 위험한 꽃들에 대해 함께 알아보았습니다. 고양이가 싫어하는 향들을 집에 두지 않게 신경써주시고, 꽃들의 경우 고양이가 닿지 않는 곳에 보관할 자신이 있다면 집에 두셔도 됩니다만 완전한 공간 분리가 어렵다면 집안에 두지 않는 것을 추천합니다.

해당 컨텐츠는 제품의
효능·효과에 대한 내용이 아닌
성분에 대한 건강정보입니다.
해당 컨텐츠는 제품의
효능·효과에 대한 내용이 아닌
성분에 대한 건강정보입니다.
신고공유스크랩

댓글 0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